조원진 "문(文) 잡는 곰으로 암흑의 세월 끝내겠다"

TV매일신문 출연 "이재명 집권당 대선 후보는 ‘악인’(惡人)"
윤석열 후보에 대해 “이재명 후보와 누가 나쁜 지 경쟁”

우리공화당 조원진 대표가 TV매일신문 '관풍루'에 출연, 김경수 화백의 '매일희평'에 관한 논평을 하고 있다. TV매일신문 제공
우리공화당 조원진 대표가 TV매일신문 '관풍루'에 출연, 김경수 화백의 '매일희평'에 관한 논평을 하고 있다. TV매일신문 제공

지난 대선에 이어 내년 대선 출마를 선언한 우리공화당 조원진 대표가 15일 TV매일신문 유튜브 생방송 '관풍루'에 출연했다.

조 대표는 "'문 잡는 곰'(곰돌이 캐릭터로 문(文) 정권을 끝장낼 사람)으로, 암흑의 세월을 끝내고 정치혁명·정치교체를 이뤄내겠다"며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의 부당함과 절차상 잘못을 짚는 탄핵백서를 준비중에 있다"고 밝혔다.

또 "이재명 후보가 정권재창출을 하게 되면, 이 나라는 여지껏 쌓아온 정체성(자유)과 가치(정의)를 다 잃게 된다"고 경고했다.

조 대표는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로 선출된 이재명 경기지사를 향해서는 한마디로 '악인'(惡人)으로 단정했다. 그는 "박 전 대통령 재판을 빗대보면, 이 지사는 ▷직시적 청탁(묵시적 청탁) ▷실체 있는 경제공동체(억지로 엮은 경제공동체) ▷대가성 농후한 거액 뇌물죄(한 푼도 안 받은 뇌물죄)로 도대체 징역 몇 년을 살아야겠느냐"고 반문했다.

조원진 우리공화당 대표가 '이번 대선은 누가 나쁜 지 경쟁하는 것 같다'고 혹평했다. TV매일신문 제공
조원진 우리공화당 대표가 '이번 대선은 누가 나쁜 지 경쟁하는 것 같다'고 혹평했다. TV매일신문 제공

국민의힘 대선 경선 4강 진출자에 대해서도 직격했다. 그는 윤석열 후보를 거명하며, "이재명 후보와 누가 더 나쁜 지 경쟁하는 것 같다. 이런 희한한 대선은 처음"이라고 혹평했다.

홍준표 후보에 대해서는 "계속 왔다갔다 하면서, 누가 아군인지 적군이지 구별이 안되다"고 평가했다. 유승민 후보에 관해선 "'빠닥빠닥'(물기가 적어 매끄럽지 못하거나 보드랍지 못하다)하는 모습이 안스럽다. TV토론에서 보수 재건을 얘기하는데, 밥먹다 밥알이 튀어나오는 줄 알았다"고 비꼬았다.

반면 원희룡 후보에 대해서는 "그나마 4명 중에는 여러 모로 제일 낫다. 하지만 대통령 감인지에 대한 평가는 유보하겠다"고 한발 뺐다.

그는 또 "만약 제1야당인 국민의힘에서 최종 후보가 정해지고, 보수대통합을 위한 좋은 방안을 제안해 준다면 후보 단일화 및 당대당 통합에 대해서도 가능성을 열어 두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2월 02일 0시 기준 )

  • 대구 70
  • 경북 106
  • 전국 5,26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