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가정집에서 '독사 92마리' 발견

지난 2일(현지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의 한 가정집에서 발견된 독사의 일종 '북태평양 방울뱀' 90여 마리. 사진 '소노마 카운티 렙타일 레스큐 페이스북 캡처
지난 2일(현지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의 한 가정집에서 발견된 독사의 일종 '북태평양 방울뱀' 90여 마리. 사진 '소노마 카운티 렙타일 레스큐 페이스북 캡처

미국의 한 가정집에서 무려 92마리나 되는 독사가 발견됐다.

16일(현지시각) NBC뉴스, 피플지 등에 따르면 동물단체인 '소노마카운티 렙타일레스큐'는 지난 3일 페이스북을 통해 자신들이 구조한 90여 마리의 방울뱀 사진을 공개하면서 "당신이라면 어떻게 하겠어요?"라는 질문을 던졌다.

이 뱀들은 독사의 일종인 '북태평양 방울뱀'으로 모두 하루 전인 2일 그들이 출동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소노마카운티 샌타로자의 한 가정집에서 구조된 것들이었다.

동물단체 책임자인 알 울프는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집에 뱀이 있다는 전화를 받고 출동해 3시간 45분 만에 81마리의 뱀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후 확인 차 방문한 현장에서 11마리의 뱀을 추가로 발견해 총 92마리의 독사를 구조해 냈다고 전했다.

그는 "아마도 집 안에 더 많은 뱀들이 있을 것이다. 날씨가 추워지고 있고 10월은 뱀들이 겨울잠을 자는 시기이기 때문에 더 자주 들락날락할 것"이라며 "내년 4월에 해당 집 밑과 집 주변을 다시 점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가정집에서 이처럼 많은 뱀이 발견된 까닭으로 "뱀들이 암석지대를 선호하는데 해당 주택이 바위 위에 지어졌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생포된 뱀 92마리의 대부분은 사람이 살지 않는 자연으로 방생했으며 일부는 집주인의 요청에 따라 쥐를 퇴치하기 위해 농장에 풀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2월 02일 0시 기준 )

  • 대구 70
  • 경북 106
  • 전국 5,26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